외환투자서도 '대박' .. 개인투자자가 수익률대회서 350% 수익

인터넷 외환거래 전문기업 에스엔뱅크가 주최한 외환투자수익률 대회에서 한
개인투자자가 한 달여만에 3백50%의 수익을 올려 관심을 끌고 있다.

"대박"은 주식,부동산에서만 터지는 게 아니라 외환투자에서도 가능하다는 것을
입증한 셈이다.

에스엔뱅크에 따르면 이 회사가 진행하고 있는 "I FX 드림 페스티벌"에
서 "거래부진"이라는 아이디를 쓰는 투자자가 거래 한 달여만에 3백48.9%의 수
익률을 기록중이다.

이 투자자는 증거금 4백90만원으로 시작,현재 투자수익이 1천7백만원에 달하고
있다.

"거래부진"은 수익률 1위 뿐 아니라 거래량에서도 8백92만달러로 2위를 달리고
있다.

에스엔뱅크 관계자는 이 투자자의 매매기법에 대해 "대회 진행기간 내내 매도포
지션을 일관되게 유지하면서 중간 중간 차익을 실현한 것으로 알고 있다"고 설
명했다.

"거래부진"이 속한 드림리그와 별도로 운영되는 플래티넘 리그에서는 "ricky
"라는 아이디를 쓰는 투자자가 수익률 60%로 선두를 달리고 있다.

최세웅 에스엔뱅크 사장은 "최근 서울 외환시장의 변동성이 크게 확대되면서 외
환투자를 통해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졌다"고 말했다.

이번 행사는 내년 1월28일까지 3개월 동안 열린다.

주간 거래금액 등에 따라 플래티넘리그와 드림리그로 나뉜다.

플래티넘 리그의 수익률 1위 수상자에게는 1천만원,드림리그 수익률 1위 수상자
에겐 1백만원 등 모두 50명에게 5천만원의 상금과 경품이 지급된다.

거래금액 순위에 따라서도 상금이 주어진다.

대회에 참가하려면 우리.하나.대구은행에 계좌를 개설한 후 각 은행 홈페이지
나 에스엔뱅크 홈페이지(www.snbank.co.kr)에서 온라인 외환트레이딩시스템인
IBS를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면 된다.

문의는 (02)3445-5335.

에스엔뱅크는 2003년 3월부터 <>원.달러 현물환 거래와 <>증거금의 최대 20배
까지 외화를 사고 팔 수 있는 마진현물환거래를 중개하고 있다.

김인식 기자 [email protected]

Posted on 조회: 2,508회 댓글: 0건